본문 바로가기

하얀 눈이 소복소복

며칠 전에 눈이 왔을 때 찍어둔 사진입니다. 창문 너머로 애매하게 찍은 사진이지만, 있는 듯 없는 듯 지나가는 계절이 아쉬워서 올려봅니다.

소리도 없이 내리더니 어느새 소복하게 쌓여 있더라구요. 이렇게 많이 쌓인 것도 오랜만에 보네요. 겨울 도장을 제대로 찍은듯한 느낌입니다.